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청주문화원, 23일 충북여고서 '청주의 그리움 직지' 공연

2019-08-22기사 편집 2019-08-22 13:12:52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청주]청주문화원(원장 박상일)은 찾아가는 청소년문화학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23일 충북여자고등학교 아름관에서 '청주의 그리움 직지'를 공연한다고 22일 밝혔다.

'청주의 그리움 직지'는 위대한 문화유산인 직지를 되찾고 싶은 청주시민의 간절한 염원을 담은 마당극으로, 청소년들에게 청주 지역문화의 소중함과 독창성을 알려주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했다.

마당극단은 주요 배역 선발을 위해 충북여고에서 열린 오디션을 시작으로 지난 6월부터 연기와 춤, 노래를 전문강사의 지도로 연습해왔다.

이날 공연은 국악인 조동언씨의 총연출로 '무심' 역에는 황윤하(충북여고 1년), '용철' 역에는 추예빈(충북여고 1년), '직지' 역에는 양아림(충북여고 1년), '청주' 역에는 황보예진(충북여고 2년) 등이 주요 배역을 맡아 멋진 연기를 펼쳐냈으며 풍물굿패 연희단 '소통'이 특별출연해 공연의 풍성함을 더했다.

청주문화원 관계자는 "청소년들이 전통문화에 대한 재미와 관심을 갖기를 기대한다"며 "청주의 그리움 직지 프로그램 외에도 찾아가는 청소년 전통문화 강좌(판소리, 민요, 전통무용)를 오는 10-11월 지역초등학교 학생들과 함께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