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부, 대전시 공공형어린이집연합회 사회공헌 업무 협약

2019-08-21기사 편집 2019-08-21 16:41:10

대전일보 > 사회 > 사회복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박미애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장(왼쪽)과 강태현 공공형어린이집 대전시회장, 어린이집 원장들이 21일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 제공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는 21일 대전시 공공형어린이집연합회와 사회공헌활동 협약식을 가졌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부와 대전광역시 공공형어린이집연합회는 이날 협약에 따라 어린이들이 건강하게 자라날 수 있는 환경 개선에 초점을 맞춰 협업할 예정이다.

협약의 일환으로 아동의 최저주거기준 마련을 위한 '집다운 집으로'캠페인을 시행한다. 두 단체는 열악한 환경에 처해 있는 아이들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해당 아동을 지원하는 것에 더욱 힘쓸 예정이다.

강태현 대전시 공공형어린이집연합회장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사회공헌활동을 하게 돼 감사하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아이들이 밝게 자랄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지길 바라며, 연합회도 최선을 다해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박미애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장은 "아직도 열악한 환경에 노출돼 있는 아이들이 많은데 대전시 공공형어린이연합회와 아동복지 증진을 위한 파트너가 돼 기대된다"고 밝혔다.조수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수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