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충남 직업계고 22개교 학과 전면 개편

2019-08-20기사 편집 2019-08-20 15:57:19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김지철 충남도교육감 기자회견, 3년간 344억 투입...충남주력산업, 미래신산업, 정부특성화사업과 연계

첨부사진1김지철 충남도교육감이 20일 충남 직업계고 개편에 대해 기자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충남도교육청 제공

충남도교육청은 내년부터 3년간 충남지역 22개 직업계고등학교를 대상으로 미래 신산업, 지역전략산업 등과 연계해 전면적인 학과 개편을 추진한다.

김지철 충남도교육감은 20일 기자회견을 통해 "충남 직업계고 재구조화 추진 3개년 계획에 따라 내년부터 3년간 344억 원을 투입한다"며 "직업계고가 사회진출의 탄탄한 교두보가 될 수 있도록 관행과 한계를 뛰어넘는 재구조화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계획은 학과개편, 학생 취업·창업 역량 제고, 학생실습 시 촘촘한 안전망 구축, 직업계고 지역인재 육성 지원체제 마련, 직업계고 바로알기를 통한 인식개선 등 5대 영역에 12개 추진과제를 포함하고 있으며 올해 예산을 확보해 내년 1월부터 시행한다.

먼저 충남의 37개 직업계고 중 22개고를 대상으로 충남의 주력산업, 미래 신산업, 정부 특성화사업 등과 연계해 전체적인 학과개편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내년에는 전국에서 처음으로 광천고에 K-pop 공연예술과가 생기며, 당진정보고(유통물류과), 서산공업고(정밀기계과), 온양한올고(국제통상외국어과) , 광천제일고(드론테크과), 연무대기계공업고(해병대부사관학과), 강경상업고(경찰사무행정과) 등도 내년부터 신입생을 모집한다.

또한 앞으로 충남의 주력산업인 전자부품, 화학산업, 자동차, 1차 금속, 석유정제품 등과 관련해 소재부품가공과, 반도체학과, 친환경 자동차과, 석유화학공업과, 스마트팜축산경영과, 농생명융복합과, 인삼약초특화과 등이 신설된다.

미래 신사업·정부 특성화사업과 연계해서는 학교별로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과, K-pop 공연예술과, 드론테크과, 드론지형정보과, 바이오식·의약과, 바이오시스템과, 군특성화학과, FTA학과 등으로 학과 개편이 추진된다.

도교육청은 대대적인 학과 개편과 관련해 한국기술교육대, 충남기계산업진흥원, 충남인력개발원, 충남산학융합원, 폴리텍 대학 등 전문기관과 연계해 교사들을 대상으로 3년간 3단계 연수를 실시한다.

또한 산업현장 전문성을 갖춘 현장전문가를 도제교육 기업체 소속 현장교사, 산학겸임교사로 적극 활용하고, 충남인력개발원 등과 업무협약을 통해 전문기관의 교수요원을 확보해 교수자원 부족으로 학과 개편이 제한받는 일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학생 취업·창업 역량 제고를 위해서는 충남외국어교육원과 협력해 체계적인 외국어 교육을 실시하며, 국제 통용자격 직무능력을 갖춘 글로벌 인재 양성을 통해 해외 취업 기회 제공을 현재 56명에서 22년 150명까지 확대하고, 2학년 학생 100명을 대상으로 해외직무실습 과정도 운영한다. 김성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성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