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공주시 탄천면, 여름철 막바지 방역소독에 구슬땀

2019-08-20기사 편집 2019-08-20 13:26:34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공주] 공주시 탄천면(면장 정홍숙)이 여름철 위생해충으로부터 발생될 수 있는 감염병 예방을 위해 막바지 방역소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탄천면에 따르면 지난 6월부터 하계 방역소독사업을 하고 있는 탄천면은 8월과 9월 두 달간을 막바지 방역소독 총력기간으로 정하고 하수구와 쓰레기적치장, 하천, 공원지역 등 취약지를 방역소독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방역차량 1대 상시운영과 24개 마을을 4권역으로 나눠 연막.연무 소독을 상시 실시하고 있고, 휴대용 방역소독기와 약품을 수시도 대여해 주민 자율적으로 방제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한, 하루 1번 직원들이 이장을 통한 전화예찰 및 자율소독을 독려하는 등 여름철 막바지 방역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정홍숙 탄천면장은 "마지막까지 긴장을 늦추지 않고 방역취약지에 대한 철저한 방역활동으로 해충근절에 앞장 설 것이라며 모기유충 및 성충서식처 발견 시 즉시 탄천면사무소(☎041(840)2748)로 신고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