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계룡시, 파라디아아파트 유공시민 표창패 수여

2019-08-20기사 편집 2019-08-20 13:26:34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계룡]계룡시는 20일 시장 집무실에서 계룡파라디아아파트 정상화에 공헌한 주민대표와 관계자들에게 표창패를 수여했다.

최홍묵 시장은 이날 임차인대표회의 강명하 회장, 남일곤 부회장 등 6명에게 표창패를 수여하며, 그동안 아파트 정상화 및 주민의 복리와 화합 증진에 힘쓴 주민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격려했다.

이날 수여식에는 입주민과 관계공무원들이 참석해 수상의 기쁨을 함께 했으며, 행사 후에는 아파트 발전방향 등을 논의하는 시간도 가졌다.

계룡파라디아아파트는 엄사면에 소재한 938세대 공공임대아파트로 시행사와 시공사간 분쟁으로 입주가 지연되는 난항을 겪다가 지난 2016년 12월 계룡시의 동별 사용검사를 통해 입주민들은 우선 입주했다.

이후 재산권 보호와 안정적인 거주를 위한 시와 입주민의 지속적인 노력으로 입주 3여년만인 지난 7월 전체사용검사를 완료함에 따라 경감합의금 보증서 발급 등 아파트 정상화에 물꼬가 트였다.

최홍묵 시장은 "이번 계룡파라디아 아파트의 정상화는 민 관이 함께 고민하고 문제를 해결한 최초의 사례일 것"이라며 "앞으로도 시민과 소통하고 함께하는 열린 행정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영민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