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예산군 농업기술센터, 인삼 터널식 신형 해가림 시설교육 실시

2019-08-20기사 편집 2019-08-20 11:04:33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예산군 농업기술센터가 19일 농업기술센터와 남상철 농가 재배포장에서 금산인삼연구회원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인삼 터널식 신형 해가림 시설교육'을 열었다. 사진=예산군 제공

[예산]예산군 농업기술센터가 19일 농업기술센터와 남상철 농가 재배포장에서 금산인삼연구회원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인삼 터널식 신형 해가림 시설교육'을 열었다.

이번 교육 및 현장방문은 '인삼 터널식 신형 해가림시설' 시범사업 추진 현황을 살펴보고 고온·폭설 등 자연재해 감소 및 농작업의 편의성 증대와 새로운 인삼재배 기술 확산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교육에는 농업기술센터 이효익 팀장이 인삼 터널식 신형 해가림시설에 대한 추진현황을 설명했으며 봉산면 사석리 남상철 인삼재배농가 현지포장에서 금산인삼연구회원들이 시설을 직접 둘러보고 질의응답을 하는 시간을 가졌다.

남상철(69) 씨는 30년 이상의 인삼 재배경력과 열정을 바탕으로 고온 등 자연재해에 대응하기 위한 인삼 터널식 신형 해가림시설을 전국 최초로 도입해 시험 재배중이다.

농기센터 담당자는 "인삼 터널식 신형 해가림시설은 농작업에 편리하고 시설경영비 절감 등 많은 장점이 있다"며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의 연구와 현장실증으로 보완된 신기술을 지속적으로 보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