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박스오피스] '분노의 질주:홉스&쇼' 1위

2019-08-19기사 편집 2019-08-19 09:32:29

대전일보 > 연예 > 영화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분노의 질주: 홉스&쇼'가 '봉오동 전투', '엑시트'를 제치고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19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이 영화는 주말 이틀(17~18일) 동안 총 84만6천144명을 동원했다. 누적 관객은 203만3천33명으로 개봉 5일 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분노의 질주'와 삼파전을 펼친 '봉오동 전투'와 '엑시트'는 각각 2·3위에 올랐다.

'봉오동 전투'는 같은 기간 58만8천432명을 불러모아 누적 관객 394만4천988명으로 400만 관객을 눈앞에 뒀다.

'엑시트'는 이 기간 56만8천870명을 추가해 '봉오동 전투' 뒤를 바짝 따라붙었다. 누적 관객은 755만8천488명.

여름방학 기간 어린이 관객들을 맞은 애니메이션들도 선전했다. '안녕, 티라노: 영원히, 함께', '마이펫의 이중생활', '레드슈즈','원더랜드' 등 애니메이션들이 10위권에 대거 랭크됐다.

이밖에도 '암전', '사자', '알라딘'이 10위권에 들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