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영동군, '음식점 위생등급제' 3곳 우수업소

2019-08-18기사 편집 2019-08-18 12:08:57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영동]영동군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음식점 위생등급제 평가에서 지역의 '황간휴게소(상행)', '황간휴게소(하행)', '용우동(영동읍)' 등 총 3곳이 '좋음'등급으로 지정됐다고 18일 밝혔다.

2017년부터 시행된 '음식점 위생등급제'는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제과점 중 희망업소를 대상으로 위생관리 수준이 우수한 음식점에 대해 위생등급을 지정하여 음식점의 위생수준 향상을 도모하는 제도다.

위생등급을 지정받은 업소는 위생등급 지정서 및 위생등급 표지판 교부, 기술지원, 시설?설비 개?보수 융자 지원, 위생관련 출입·검사 면제 등의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군은 음식점 위생등급제가 위생수준 향상을 위한 새로운 기준으로 정착되도록 지정 홍보 등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위생수준의 향상과 식중독 발생 감소를 위해 더 많은 업소가 음식점 위생등급제에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며 "지역 음식점의 위생, 서비스 수준을 높여 선진음식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음식점 위생등급제와 관련한 기타 문의사항은 영동군청 가족행복과(☎043(740)3794)로 문의하면 상세히 안내를 받을 수 있다.손동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손동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