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제10호 태풍 크로사 영향으로 대전·세종·충남 더위 잠시 주춤

2019-08-15기사 편집 2019-08-15 17:16:55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연합뉴스]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의 영향으로 15일 대전·세종·충남지역은 가끔 비가 내리며 무더위가 잠시 주춤했다.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현재 홍성 52.5㎜, 예산 50.0㎜, 아산 39.0㎜, 천안 성거 36.5㎜, 공주 유구 33.5㎜, 세종 전의 29.5㎜, 당진 신평 26.0㎜, 논산 16.5㎜, 청양 11.5㎜, 대전 10.0㎜ 등에 비가 내렸다. 비와 함께 초속 8-13m의 바람이 불었다.

16일에는 태풍 '크로사'의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에서 차차 벗어날 것으로 예보됐다. 대체로 흐리고 오후까지 가끔 비가 온 후 그치겠으나, 그 밖의 지역에서도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17일에는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대체로 흐리고 새벽과 낮에 가끔 비가 오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17일 북서쪽에서 접근하는 차고 건조한 공기의 영향으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이후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권에 들면서 8월 하순까지 전국적으로 30도를 넘는 더위가 나타나는 날이 많겠다"며 건강관리에 유의를 당부했다. 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호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