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서산시의회 이연희 총무위원장, 장애인단체와 간담회

2019-08-15기사 편집 2019-08-15 11:53:05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서산시의회 이연희 총무위원장은 14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집행부 관계 공무원들을 포함한 18명이 참석한 가운데 '장애인을 위한 장애인의 모임(회장 한근모)'과 간담회를 했다. 사진=서산시의회 제공

[서산]서산시의회 이연희 총무위원장이 사회적 약자들을 위한 의정활동을 펼쳐 눈길을 끌고 있다.

이 위원장은 14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집행부 관계 공무원들을 포함한 18명이 참석한 가운데 '장애인을 위한 장애인의 모임(회장 한근모)'과 간담회를 했다.

이 위원장과 참석자들은 장애인 편의시설 확충과 장애인들이 비장애인과 동등한 일상적인 생활을 영위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이 위원장은 "지난 초선 때부터 요구해온 대회의실 장애인용 승강기 설치가 지난 6월 완공됨에 따라 서별관 준공(1991년) 이후 중증장애인들의 대회의실 첫 입실을 의미 있게 여겨 적은 인원에도 불구하고 장소를 대회의실로 선택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장애인들을 위한 단기적으로 풀어야 할 과제, 장기적으로 풀어야 할 과제를 찬찬히 살피고 풀어가겠다"며 "오늘 논의된 내용은 집행부에서 면밀히 검토해 장애인을 포함한 사회적 약자들의 권익신장을 위해 더욱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서산시의회 이연희 총무위원장은 14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집행부 관계 공무원들을 포함한 18명이 참석한 가운데 '장애인을 위한 장애인의 모임(회장 한근모)'과 간담회를 했다. 사진=서산시의회 제공

박계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