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대전마케팅公, 2019 신나는 예술여행 개최

2019-08-14기사 편집 2019-08-14 17:12:41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국내 최정상급 버스커들이 대전 엑스포과학공원 한빛탑에 모인다.

대전마케팅공사는 오는 16-18일 한빛광장 일원에서 '2019 신나는 예술여행'을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대전의 도시브랜드 콘텐츠 확보 및 마케팅 강화를 통한 도시 경쟁력 증대를 위해 지역의 문화예술단체와 협업으로 개최하는 이번 행사는 거리예술축제를 지향하는 축제로 국내 최정상급 거리예술가(버스커) 20여 개 팀이 출연하여 불쇼, 비보잉, 저글링, 샌드아트, 마임, 마술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행사기간 동안 한빛탑 전망대를 전시 갤러리로 조성하고 무료 개방하여 지역 출신 일러스트 작가 박새봄의 '봄사무소 달밤소풍 특별전'과 다양한 체험부스, 아트마켓 등도 운영한다.

마케팅공사 관계자는 "대전의 문화예술 도시 이미지를 고양시키고 문화예술을 공유하는 행사로써 저녁 시간부터 한빛탑 앞에서 펼쳐지는 다양한 공연 관람을 통해 가족이 함께 열대야를 시원하게 보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호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