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건양대병원-공주의료원, 고위험 임산부 진료 협약

2019-08-13기사 편집 2019-08-13 14:26:25

대전일보 > 사회 > 건강/의료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사진=건양대병원 제공

건양대병원과 건양대 명곡의과학연구소, 공주의료원은 지난 12일 공주의료원에서 고위험 임산부의 안정적인 진료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협약을 통해 세 기관은 고위험 임산부 진료의뢰 및 회송을 통한 진료 편의 제공, 의료정보와 의료기술의 교류, 직원교육 및 학술행사 개최를 통한 상호발전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유상주 공주의료원장은 "환자들에게 신속하고 정확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