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진천군, 올해 공모사업에 50건 선정…지난해 대비 대폭 증가

2019-08-07기사 편집 2019-08-07 13:00:08      김진로 기자 kgr604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진천]진천군은 7월말 기준 중앙부처와 충북도 등에서 주관한 공모사업에 50건이 선정돼 외부재원 363억원을 확보했다고 7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16건, 238억원) 대비 건수는 213%, 금액은 53% 증가한 규모다.

이는 급속한 인구증가에 따라 늘어나는 주민들의 행정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올해 1월 1일자로 재정지원팀을 신설하고 국·도비 등 외부재원 확보에 공을 들인 결과로 군은 해석하고 있다.

군은 올해 공모사업 예산 목표를 지난해 공모사업 예산 확보 실적 453억 원보다 많은 500억원 이상으로 정하고 공모사업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응모를 독려했다.

또 직원역량 강화를 위한 전문가를 초청해 워크숍을 개최했으며 우수한 성적을 거둔 직원에 대해서는 사기 앙양을 위한 해외연수 등 인센티브 부여도 대폭 강화했다.

군비 부담액이 큰 사업에 대해서는 응모 전 사전 재정영향평가를 거쳐 군 재정운영에도 무리가 없도록 했다.

특히 공모사업 관련 군 실무자들의 노력이 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군과 군수는 국회와 중앙부처를 잇따라 방문해 사업의 타당성을 설명하는 등 사업 선정을 위해 총력을 기울여 왔다.

그 결과 △지역사회 통합돌봄(커뮤니티케어) 선도사업 △광혜원 다목적 체육관 건립 △이월 다목적 체육관 건립 △진천국민체육센터·종합운동장 개보수 사업 등 군민생활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굵직한 사업들이 공모 사업에 선정됐다.

군은 하반기 발표를 앞두고 있는 △진천읍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 △신재생에너지융복합지원 사업의 추진 상황도 긍정적으로 보고 있어 올해 목표인 공모사업비 500억원 달성은 무난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송기섭 군수는 "진천군의 급속한 인구증가와 더불어 대폭 증가하고 있는 다양한 행정수요에 부응하고 주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모든 공직자와 함께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kgr6040@daejonilbo.com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