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한화이글스 청소년 자립 지원 '위글스 업사이클링 프로젝트' 펀딩 운영

2019-07-28기사 편집 2019-07-28 13:33:04

대전일보 > 스포츠 > 야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한화이글스와 대전 지역 청소년 쉼터 6개 기관 청소년들이 경기 중 부러진 배트나 헌 공을 활용해 필기류 등 다양한 상품을 제작 판매하는 프로그램인 '위글스 업사이클링 프로젝트'. 한화는 매월 1회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위글스 업사이클링 프로젝트 플리마켓을 열고 있다.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한화이글스가 청소년들의 자립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위글스 업사이클링 프로젝트(WEagles Upcycling Project)' 펀딩을 진행한다.

'위글스 업사이클링 프로젝트'는 한화이글스와 대전 지역 청소년 쉼터 6개 기관 청소년들이 경기 중 부러진 배트나 헌 공을 활용해 필기류 등 다양한 상품을 제작 판매하는 프로그램이다.

'청소년의 꿈을 나누는 한화이글스 업사이클링'이라는 타이틀로 진행되는 이번 펀딩은 네이버 해피빈과 함께 진행한다.

펀딩은 제품을 구매하면 참가할 수 있으며 대전 지역 청소년 쉼터에 있는 청소년들이 부러진 배트로 제작한 샤프, 볼펜, 연필꽂이 외에도 헌 공을 활용해 만든 열쇠고리, 야구공 사인 액자 등 총 6가지 제품을 만나볼 수 있다.

이 상품들은 29일부터 다음 달 28일까지 한 달간 판매된다. 후원 목표액은 1000만 원이며 수익금은 청소년 쉼터에 있는 청소년들의 자립을 위해 사용된다.

한화 구단 관계자는 "매월 1회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위글스 업사이클링 프로젝트' 플리마켓을 열고 있으며 '청소년공방만들레협동조합'을 설립해 청소년들이 자생할 수 있는 경험과 기회를 확대,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강은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은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