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허태정 시장 "한일 무역갈등 대응, 지역기업 경쟁력 강화 계기"

2019-07-22기사 편집 2019-07-22 18:31:52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허태정 대전시장은 22일 한일 무역 갈등을 지역기업의 경쟁력 강화 계기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허 시장은 이날 오전 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회의에서 "한일 간 불공정한 무역 전쟁이 벌어지고 있는데, 단순 경제 갈등이 아닌 경제전쟁의 성격을 띠고 있다"며 "이번 기회에 우리나라가 일본 의도에서 벗어나 경쟁력에서 앞설 기회로 만들어야 한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일본의 규제가 지역에 어떤 영향을 줄지 면밀히 검토해야 한다"며 "경제구조 다변화와 경쟁력 향상을 이끌어내고, 장기적으로 환경을 개선하자"고 주문했다.

이어 허 시장은 지난 주 혁신도시법 개정안이 국회 법안소위를 통과한 것에 대해 직원을 격려하고 후속조치 마련에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그는 "지역 청년에게 양질의 일자리에 대한 희망을 만들어 준 게 큰 의미"라며 "기존 지역 공공기관에도 소급적용 돼 앞으로 매년 900명에 이르는 일자리를 만든 것은 큰 성과"라고 강조했다.

허 시장은 도시철도 2호선 트램 건설을 위한 각 부서 간 협업체계 중요성도 강조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