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충남농협, 농업인행복버스로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공

2019-07-21기사 편집 2019-07-21 15:27:14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조소행(가운데) 충남농협본부장이 20일 농업인 행복버스 사업이 진행 중인 공주시 신풍면 노인복지회관을 찾아 의료검진 중인 어르신의 안부를 챙기며 악수를 나누고 있다. 사진=농협 충남지역본부 제공

농협 충남지역본부는 지난 20일 공주시 신풍면 일원 고령 농업인 200여 명을 대상으로 농업인 행복버스 사업을 실시했다.

농업인 행복버스사업은 농촌지역을 직접 찾아 무료 진료, 장수사진 촬영, 검안·돋보기 지원 등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지원하는 것으로, 농림축산식품부와 농협중앙회, 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날 조소행 충남농협본부장은 농사일과 혹서기 폭염으로 지친 농업인들을 대상으로 의료검진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는 노인복지회관을 찾아 조합원들의 건강상태와 안부 등을 살폈다.

지난 18일에도 천안시 아우내농협에서 농업인 300여 명에게 의료검진 봉사활동을 펼쳤다.

무료 진료 의료봉사단은 자생한방병원, 강동 경희대학병원 등 20여 명의 의료진으로 구성돼 농촌지역을 방문하고 있다. 이들은 개인별 맞춤형 의료상담부터 침술 및 물리치료, 약 처방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며 농사일로 지쳐있는 어르신들의 건강을 챙기고 있다.

조소행 본부장은 "농업인의 건강한 삶이 보장되고 실익지원을 위한 취약농업인 대상 종합복지서비스 사업을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며 "농업인이 행복한 국민의 농협 구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김정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정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