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괴산군 불정면, 자매결연지서 농산물 직거래장터 운영

2019-07-21기사 편집 2019-07-21 12:40:21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괴산군 불정면은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조용관)와 함께 지난 19일 경기도 의정부시 호원1동에서 '괴산군 농·특산물 홍보 및 직거래 판매 행사'를 가졌다. 사진=괴산군 제공

[괴산]괴산군 불정면은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조용관)와 함께 지난 19일 경기도 의정부시 호원1동에서 '괴산군 농·특산물 홍보 및 직거래 판매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직거래장터는 면 공무원 및 주민자치위원 14명이 참여한 가운데 여름철 최고 별미인 대학찰옥수수 수확 시기에 맞춰 진행됐다.

이들은 직거래장터를 통해 불정면에서 생산된 대학찰옥수수, 감자, 방울토마토, 잡곡류 등 20여 종의 농·특산물을 판매, 총 600만 원의 판매고를 올렸다.

조용관 위원장은 "도시와 농촌이 상생할 수 있는 방향에 대해 언제나 고민하고 있다"며 "자매결연지와의 우호 증진을 통해 괴산군의 청정 농·특산물을 보다 널리 알릴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정경범 불정면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직거래장터 준비부터 운영까지 적극 힘써 오신 주민자치위원회와 참여 농가에 깊이 감사 드린다"며 "유기농업군 괴산의 농·특산물 인지도를 높이고 지역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행정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불정면은 대학찰옥수수 200포대를 사전 주문한 서울시 은평구 역촌동에서 23일 직거래 행사를 운영한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