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천안수퍼마켓협동조합 일본산 제품 판매 중지 동참

2019-07-21기사 편집 2019-07-21 10:24:57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천안]천안수퍼마켓협동조합은 일본의 수출 규제 대응 조처로 일본산 제품 판매 중지 운동에 동참한다고 21일 밝혔다.

변인석 충남천안수퍼마켓협동조합 이사장은 "일본은 과거사에 대해 일말의 반성과 사과 없이 무역 보복으로 한국 제품에 대한 수출 규제를 하고 있다"면서 "천안시 동네슈퍼 500여 곳은 일본산 맥주와 담배 등을 매장에서 철수시키고 전면 판매 중지 운동으로 맞서겠다"고 말했다. 변 이사장은 "골목 상권에서는 담배 매출 비중이 크고 일본 제품을 빼면 10% 이상 손해를 보지만 작은 점포들이 할 수 있는 일을 고민한 결과"라고 말했다.

천안수퍼마켓협동조합에 소속된 슈퍼 500여 곳은 아사히·삿포로 등 일본산 맥주와 마일드세븐 담배 판매를 중단키로 하고 일본산 제품에 대한 판매중지 운동을 적극적으로 펼쳐 나갈 예정이다. 윤평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평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