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대전지방경찰청, 보이스피싱 5차례 예방한 기관에 인증패 부착

2019-07-18기사 편집 2019-07-18 17:32:30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대전지방경찰청은 18일 신한은행 용전동지점에서 우수기관 인증패를 부착하는 행사를 개최했다. 사진=김성준 기자

대전지방경찰청은 18일 보이스피싱을 5차례 예방한 신한은행 용전동지점에서 우수기관 인증패를 부착하는 행사를 가졌다.

신한은행 용전동지점은 모든 은행원이 보이스피싱에 관심을 갖고 적극적으로 대응한 덕에 지난 1월부터 이달까지 총 5회에 걸쳐 보이스피싱 예방에 기여했다. 이로 인해 1억 2500만 원의 피해액을 예방하고, 피의자 2명을 검거할 수 있었다.

특히 한모 과장은 지난 4일 은행을 이미 빠져나간 보이스피싱 피의자를 수상히 여겨 재방문을 유도하고 경찰에 신고해 검거한 공로로 황운하 대전지방경찰청장으로부터 표창장을 받았다.

황 청장은 "보이스피싱 범죄를 막을 가장 효율적인 방법은 인출을 막는 것이다"라며 "앞으로도 보이스피싱을 5회 예방한 금융기관에 인증패를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성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