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예산군, 금강유역환경청과 깨끗한 물 공급 점검

2019-07-18기사 편집 2019-07-18 15:23:16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예산]예산군과 금강유역환경청이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을 위해 예당저수지와 예산정수장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18일 황선봉 예산군수는 김승희 금강유역환경청장과 함께 예당저수지와 예산정수장을 방문해 저수율 및 수질과 시설 운영상태 등을 살폈다.

이번 점검은 예당저수지 저수율 하락으로 녹조 발생 등 수질 악화 우려에 따른 것으로 관계자들은 예당저수지를 방문해 수질 상태를 점검하고 예산정수장의 시설을 점검한 뒤 수돗물의 안정적인 공급을 당부했다.

영농기와 마른장마가 겹치면서 예당저수지 저수율은 16일 기준 35%로 지난해 73.7% 대비 50% 수준으로 하락했으며 이는 평년 61.7%와 대비해도 크게 줄어든 것이다.

이에 군은 가뭄 극복을 위해 지난 17일 금강보-예당호 도수로의 통수를 시작해 예당저수지에 일일 12만톤의 금강 물을 공급하고 있다.

또한 예산정수장은 녹조 등의 현황을 의무로 고지해야 하는 조류경보제가 적용되지 않는 시설임에도 여름철에는 매 달 측정을 통해 기준 이내 수준을 유지하고 분말활성탄 투입량을 조절하는 등 수질 관리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황선봉 군수는 "극심한 가뭄으로 민심과 농심이 타 들어가고 있어 마음이 무겁다"며 "도수로 통수와 점검 등을 통한 안정적인 물 확보와 공급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김승희 청장은 "예산군의 깨끗하고 안정적인 물 공급을 위해 금강유역환경청에서도 최선을 다해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