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롯데주류·충북소주, 세계무예마스터십·충주무술축제 홍보

2019-06-26기사 편집 2019-06-26 11:02:05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청주·충주]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시종)와 충주무술축제 추진위원회(위원장 조길형)는 26일 충북도청에서 대회 성공 개최를 위해 ㈜롯데주류·㈜충북소주와 홍보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롯데주류와 ㈜충북소주는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클라우드 맥주와 시원소주 보조라벨에 각각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과 '충주세계무술축제' 홍보문구를 인쇄해 홍보를 지원한다.

㈜충북소주는 시원소주 포스터에도 무예마스터십과 무술축제 내용을 홍보할 계획이다.

이시종 지사는 "무예를 통한 평화와 화합이 될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과 충주무술축제를 위해 함께 해주신 ㈜롯데주류와 ㈜충북소주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같은 기간 열리는 두 개의 국제행사를 모두 성공적으로 개최하므로 충북은 세계 스포츠와 무예계의 새로운 역사를 쓰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세계 유일의 국제종합무예경기대회로서 오는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충주체육관을 비롯한 9개 경기장에서 태권도, 유도, 무에타이 등 20개 종목에 100개국 4000여명이 참가해 승부를 펼칠 예정이다.

충주무술공원에서는 충주세계무술축제가 개최돼 풍부한 볼거리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진로·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