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당진시·전국지속협, 지속가능발전 업무협약

2019-06-26기사 편집 2019-06-26 10:21:09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당진]당진시와 전국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26일 당진시청 접견실에서 김홍장 시장과 김영진 상임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전국지속가능발전연수원 설립을 공동으로 추진키로 했다. 전국지속가능발전연수원은 지속가능발전 분야에 대한 연구와 관련 교육을 담당하는 기관이다.

또한 시와 전국지속협은 지속가능발전 교육 프로그램의 개발과 운영을 비롯해 교육과 연구, 컨설팅, 홍보분야에서도 협업키로 했다.

아울러 두 기관은 UN 등 지속가능발전 관련 국제 행사 개최와 참여도 협력키로 했으며, 지속가능발전과 관련한 공동사업 발굴에도 나설 계획이다.

김홍장 시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지속가능발전을 확산시키고 시민들이 더욱 살기 좋은 지속가능한 도시로 성장하는데 힘써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이날 협약에 앞서 지난 25일에는 제3회 당진지속가능발전 시민학교를 개강해 시민과 함께 하는 지속가능도시 만들기에 돌입했다.

이번 시민학교에서는 지속가능발전목표(SDGs)와 연계해 △미세먼지, 현황과 대책 △플라스틱, 그 불편한 진실 △문화도시로서의 당진 △태양광, 신재생 에너지 △농민 기본소득제 △순환경제와 지역화폐 △주민참여 도시계획 수립 △청소년 인권 : 불평등 해소 등 지역사회의 다양한 이슈를 다룰 예정이다.

차진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차진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