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아내의맛', 자막서 지역 비하…제작진 "일베용어 인지못해"

2019-06-26기사 편집 2019-06-26 08:53:23

대전일보 > 연예 > 방송/연예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TV조선 캡처]

TV조선 '아내의 맛'은 방송에서 특정 지역인들을 비하하는 단어 '전라디언'을 사용한 데 대해 26일 사과했다.

전날 오후 10시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선 트로트 가수 송가인 아버지가 콘서트를 앞둔 딸을 위해 보양식을 준비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때 제작진은 민어를 손질하는 송가인 아버지를 두고 '전라디언'이라는 자막을 사용했다. 이 단어는 극우 성향 사이트 '일간베스트'가 호남 지역인들을 비하할 때 사용한다.

방송 이후 시청자 항의가 폭주하자 '아내의 맛' 제작진은 "이 용어가 일베사이트에서 사용되는 용어로 인지하지 못한 점을 사과드린다"며 "앞으로 더 신중하고 주의깊게 방송을 살피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