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영화 '신과함께' 일본서도 "흥행 순항"

2019-06-25기사 편집 2019-06-25 08:52:44

대전일보 > 연예 > 영화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신과함께-죄와벌' 일본 포스터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영화 '신과함께-죄와벌'이 일본에서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25일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 영화는 지난달 24일 일본 전국 42개 스크린에서 개봉해 이달 23일 기준 5천100만엔(5억5천만원)의 흥행 수익을 냈다.

같은 시기 일본에서 개봉한 한국영화 '1987'(9개 스크린)과 '그것만이 내 세상'(20개 스크린)보다 훨씬 많은 스크린을 확보했다.

롯데엔터테인먼트 측은 "도쿄 극장가를 중심으로 매진이 이어지고 있다"면서 "한국영화 팬층뿐만 아니라 젊은 일본 관객도 많이 찾고 있다"고 전했다.

'신과함께-인과연'도 오는 28일 일본에서 개봉한다. 한국영화로서는 이례적으로 예매량 3천500장을 넘어섰다.

'신과함께' 시리즈는 국내에서 총 2천668만명을 불러모았고 대만, 홍콩 등지에서도 개봉해 흥행했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