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학생 창의성 향상 위한 학생중심교육 강화할 것"

2019-06-24기사 편집 2019-06-24 16:35:59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24일 대전시교육청에서 진행된 설동호 교육감 취임 1주년 기자 간담회에서 설 교육감이 그동안의 성과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 사진=대전시교육청 제공

설동호 대전시교육감은 24일 "4차 산업혁명시대를 살아갈 학생들에게 가장 중요한 핵심역량인 창의성 향상을 위해 학생중심교육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설 교육감은 이날 시교육청에서 취임 1주년 기자간담회를 열고 "대전교육가족이 합심해 노력한 결과, 정한 목표를 이루며 성과를 거뒀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지난 1년간 대전시교육청은 교육복지와 학생안전, 창의융합형 인재교육에 초점을 맞춰 매진해 왔다"고 설명했다.

특히 설 교육감은 1년간의 주요 성과로 무상 교육복지 확대로 균등한 교육기회 보장, 안전한 교육 여건 마련을 통한 학생안전 최우선 등을 꼽았다.

또 그동안 성과 중 하나인 학생중심 교육 기반 구축을 통한 창의·융합형 인재육성과 관련된 부분에 대해서는 만족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설 교육감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는 창의융합형 인재 육성이 목표"라며 "특히 대전은 대덕연구개발특구와 연계된 교육을 통해 어떤 도시보다 창의융합교육을 선진적으로 해 나가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설 교육감은 대전만의 특색 있는 학생 중심 교육프로그램 개발 등 앞으로의 중점 사업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시민과 교직원을 대상으로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 대전 교육에 도움이 되는 특색사업을 발굴할 예정"이라며 "또 학생들에게 타인을 배려하고 공감하며 협업할 수 있는 덕목을 길러주기 위해 예절, 효도, 민주시민교육 등 인성교육에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대전교육을 견인할 마을교육공동체 및 혁신교육지구 사업을 조속히 정착시킬 예정"이라며 "이제는 교육 수요자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감동 교육을 실천할 때"라고 덧붙였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