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독립기념관 대학생 독립운동사적지 중국 답사

2019-06-23기사 편집 2019-06-23 11:11:24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천안]독립기념관(관장 이준식·기념관)은 2019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22개 대학 36명 대학생이 중국내 독립운동사적지를 답사한다고 23일 밝혔다.

기념관에 따르면 답사단은 지난 3월 역사교육·사학과 및 교육대학교 재학생을 대상으로 참가신청을 받아 구성했다. 답사단은 지난 22일 기념관에서 답사지 관련 독립운동사 특강과 전시해설 등의 사전교육을 받고 23일 중국으로 이동했다. 답사단은 27일까지 상하이·자싱·하이옌·항저우·전장·난징 등 독립운동사적지를 찾아 항일독립운동 현장을 둘러본다. 기념관은 대학생 독립운동사적지 답사를 올해로 9년째 실시하고 있다. 윤평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평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