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교통대학교 LINC+사업단, 충북 산업단지 클러스터 기업과 교류회 열어

2019-06-20기사 편집 2019-06-20 15:58:48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충주]국립 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는 지난 19일 공동실험실습관 4층 세미나실에서 충북 산업단지 클러스터 연합회 관계자 및 대학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한국교통대학교 LINC+사업단과 충북 산업단지 클러스터 소속 기업 간 교류회'를 열었다.

이번 교류회는 한국교통대학교의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LINC+) 소개와 기업지원 안내를 통해 지역 기업들의 사업 참여를 유도하고, 현장실습센터의 활동 안내를 위해 마련됐다.

교통대 LINC+사업단은 수송기계소재부품산업, 스마트IT부품산업, 바이오헬스 산업, 수소자동차산업 등 지역특화 산업분야별로 협업센터 구축을 통해 지역사회 및 기업에 맞춤형 All-set지원뿐만 아니라 관광문화, 행복가정지원 등 지역과 함께 상생하는 융합교육을 추진하고 있다. 또 다양한 기업지원 프로그램 및 지역산업체의 참여를 통한 산학협력 체계를 구축함으로써 대학과 기업이 상호 협력하는 모델을 제시했다.

전문수 LINC+사업단장은 "LINC+사업을 통해 수송기계소재부품산업을 비롯한 다양한 특화분야 협업센터 구축과 기업 맞춤형 지원을 추진함으로써 기업의 활동에 보탬이 되도록 하고, R&D 공동 협력, 전문 인재육성 등으로 우리대학과 지역산업체의 협력체계를 공고히 해 나가갈 것"이라고 말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