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인터넷에 음란 동영상 500여건 유포한 40대 법정구속

2019-06-20기사 편집 2019-06-20 14:02:29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청주]인터넷에 음란물 500여건을 유포한 40대가 법정구속 됐다.

청주지법 형사5단독 정연주 판사는 20일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음란물 유포) 혐의로 불구속기소 된 A(40) 씨에게 징역 8개월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정 판사는 A 씨에게 630만원의 추징도 명령했다.

A 씨는 지난해 6월부터 약 4개월간 청주시 서원구에 있는 자신의 거주지에서 컴퓨터를 이용해 인터넷 파일 공유 사이트에 음란 영상물 556건을 유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A 씨는 2016년에도 음란물 유포죄를 저질러 6개월간 복역한 뒤 2017년 6월 출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