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논산시, 중 북경국제관광박람회서 관광 홍보

2019-06-19기사 편집 2019-06-19 13:03:27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논산]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중국 북경에서 개최되는 2019 북경국제관광박람회에서 논산의 우수한 관광자원에 대한 홍보의 장이 펼쳐졌다.

시는 선샤인랜드와 딸기, 돈암서원, 탑정호 등 논산이 가진 색다르고 매력적인 관광자원을 중국 북경을 찾은 세계인들에게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해외 관광객 유치에 앞장서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시관계자는 "시는 중국 뿐 만 아니라 세계각구에 논산의 아름다움을 알리는데 총력을 경주 하고 있다"고 밝혔다.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