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교육청, 음주운전 중징계 처분 강화

2019-06-17기사 편집 2019-06-17 15:42:20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전시교육청이 소속 교직원에 대한 음주운전 처분 기준을 강화한다.

17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강화된 음주운전 사건처리 기준은 △최초 음주운전 시 혈중 알코올농도 0.08% 이상인 경우 △2회 이상 음주운전 시 △음주운전으로 운전면허 정지 ·취소 상태에서 운전 시 △음주운전 교통사고로 인적·물적 피해 발생 시 중징계 의결 요구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류춘열 시교육청 감사관은 "음주운전은 선량한 타인의 생명과 안전에 심각한 피해를 입힐 수 있는 매우 중대한 사회적 범죄로 인식되는 점을 고려했다"며 "교육청 소속 교직원을 대상으로 음주운전 교육을 강화하는 한편 음주운전 사건에 대해서는 처리기준을 엄격히 적용하겠다"고 말했다.주재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재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