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 '그린사이렌 희망프로젝트' 해단식

2019-06-17기사 편집 2019-06-17 10:18:48

대전일보 > 사회 > 사회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는 지난 15일 괴정초등학교에서 '그린사이렌 희망프로젝트' 해단식을 가졌다. 사진=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 제공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는 지난 15일 괴정초등학교에서 SPAD(대전학생회장연합) 8기와 '그린사이렌 희망프로젝트' 해단식을 가졌다.

SPAD는 학생중심 공익활동을 기획하고 시행하는 데 목적을 두고 활동하는 대전지역 고등학교 학생회장들의 연합단체다.

SPAD 8기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는 지난달 11일부터 대전지역 11개 고등학교에서 모금캠페인을 펼쳐 한 해 동안 후원해 줄 269명의 정기후원자를 모집했다. 이들이 후원하는 월 200여 만 원은 대전지역 내 긴급지원 아동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박미애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장은 "홍보물품을 제작하고 열정적으로 활동해준 분들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고 말했다. 김성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성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