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김인식 대전시의원, 돌봄전담사 처우 개선 간담회 개최

2019-06-13기사 편집 2019-06-13 16:33:03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전시의회 김인식 의원(서구 3, 더불어민주당)은 13일 시의회 대회의실에서 돌봄 전담사 처우 개선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지역 학교에서 근무중인 돌봄 전담사를 비롯해 이송옥 시교육청 교육정책과장이 참석해 돌봄 전담사 처우개선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간담회에서 돌봄 전담사들은 "최근 근로시간 단축 및 전보 제한 등 다른 교육공무직원들과 비교해 차별을 받는 상황"이라고 한 목소리를 냈다.

김인식 의원은 "공교육 현장에서 차별적인 처우가 발생한다면 우리 아이들이 무엇을 보고 배울 수 있겠냐"라며 "지금 당장 눈에 보이는 문제를 급하게 해결해 나가기보다는 근본 원인을 찾고 해결방안을 마련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