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삼양초등학교 학생 주도 재난훈련

2019-06-12기사 편집 2019-06-12 13:29:50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사진=삼양초등학교 제공

[옥천]옥천삼양초등학교(교장 이정자)는 12일 학생 스스로 계획하고 직접 재난훈련까지 주도하는 '2019년 어린이 재난안전훈련'을 전개했다

삼양초등학교 5학년 학생들은 지난 5월 13일부터 시작해 5주간 진행된 '2019년 어린이재난안전훈련' 프로젝트를 통해 어린이재난안전훈련 비상대책반을 구성하고 팀별 임무카드에 따른 역할연습, 훈련시나리오 작성 등 재난안전훈련을 계획부터 실행까지 학생들이 주도적으로 진행했다.

이날 훈련은 규모 5.9의 강한 지진 및 화재가 발생한 복합재난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삼양초등학교 교사들은 최근 우리나라에도 자주발생하고 있는 지진과 화재에 우리 학생들이 신속하고 현명한 대처를 할 수 있기 위해 생생하게 실제처럼 연습에 임하는 태도를 갖추고자 노력했다.

이 행사에 삼양초등학교 학생과 교직원, 충청북도교육청, 옥천교육청, 옥천군청, 소방서, 경찰서, 보건소 등에서 840여 명이 참여했다.

어린이재난안전훈련 비상대책반은 삼양초등학교와 MOU를 체결한 유관기관들의 인력과 장비를 지원받아 재난훈련 임무를 수행했다.

이정자 삼양초 교장은 "지난해보다 학생들이 신속하고 민첩하게 위기상황에서 대응하는 모습을 발견해 기쁘다"며 "평상시 안전교육이 지속적으로 이루어져 불행한 사고가 일어나더라도 모두 안전하게 대처하리라는 자신감을 얻게 된 것이 가장 큰 성과"라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사진=삼양초등학교 제공

첨부사진3사진=삼양초등학교 제공

첨부사진4사진=삼양초등학교 제공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