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우리는 나눔을 실천하는 착한일터에서 근무해요"

2019-06-06기사 편집 2019-06-06 17:25:36

대전일보 > 사회 > 사회복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세종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세종 평안의집 임직원 착한일터 동참

첨부사진1세종시 연동면에 위치한 평은복지재단 평안의집 임직원들이 지난 5일 세종사회복지공동모금회 '착한일터 나눔캠페인'에 가입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세종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제공

세종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연동면에 위치한 사회복지법인 평은복지재단 평안의집 임직원들이 착한일터 나눔캠페인에 지난 5일 가입했다고 밝혔다.

착한일터는 매월 직장인들이 급여 중 일부금액을 매월 기부약정해 저소득 소외계층을 후원하는 공동모금회 특화사업이다.

이날 평안의 집 일부 임직원들은 매월 일정액의 정기기부를 참여하기로 약정했다.

평안의집은 2018년 요양기관 정기평가에서 최우수 상을 수상했으며 최근에는 노인장기요양제도 발전 공로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한미희 단장은 "우리 직원들은 뜨거운 가슴과 열정으로 일을 하고 있어 외부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면서 "어려운 이웃을 위해 월급까지 정기기부에 참여하는 예쁜 마음씨를 갖고 있어 우리 기관이 무궁한 성장을 보일 것 같아 아주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조남형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남형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