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신문협회 기조협 회장에 조형래 씨

2019-06-05기사 편집 2019-06-05 17:26:50

대전일보 > 문화 > 미디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조형래 회장. 사진=한국신문협회 제공

한국신문협회 산하 기조협의회는 최근 임시총회를 열고 조형래(54) 조선일보 경영기획실장을 회장으로 선임했다. 기조협은 정희경 머니투데이 전무, 안동범 전자신문 이사, 최정암 매일신문 서울지사장, 송용관 제주신보 상무이사 등 부회장 4명과 이사 18명, 감사 1명도 각각 선임했다. 조형래 회장은 "신문이 미디어 홍수 속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여전히 가장 정확하고 신뢰성 높은 뉴스 매체"라며 "신문 콘텐츠의 가치를 인정받고 신문 읽기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여러 회원사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기조협의회는 한국신문협회 회원사 소속 경영기획 담당 임원과 실(국)장들의 단체로 신문 경영기획 업무 발전을 위해 1997년 8월 27일 창립됐다. 현재 전국 24개 주요 신문사와 통신사가 가입돼 있다. 문승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승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