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공주대, 2019 세계 언어·문화 캠프 수업에 들어가

2019-05-27기사 편집 2019-05-27 10:17:28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공주] 공주대학교(총장직무대리 박달원) 한민족교육문화원(원장 김영미)과 공주시는 지난 25일 한민족교육문화원 한마루관 컨벤션홀에서 관내 46명의 초·중등 학생들을 대상으로 '2019 세계 언어·문화 캠프 개강식'을 갖고 수업에 들어갔다.

이날 행사는 공주대 한민족교육문화원과 공주시의 협력 사업으로 진행되는 프로그램으로 한민족교육문화원 원장, 공주시 관내 초·중등 입학생과 학부모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2019 세계 언어·문화 캠프'는 재외동포 국내교육과정(K-HED) 교육생과 관내 초·중학생 간 쌍방향 교육 나눔 봉사의 일환으로 시행되는 사업으로써, 매주 토요일 10주간 공주대 한민족교육문화원에서 진행된다.

특히 재외동포 학생들은 자신이 생활하며 습득한 언어와 문화를 지역 초·중학생에게 가르치며 글로벌 리더로서 봉사정신을 기르고, 관내 초·중학생들은 세계 여러 나라의 언어·문화를 자연스럽게 체험하며 국제화 시대의 일원으로서 역량을 키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러시아어반에 지원한 공주여자중 정유진 학생은 "평소에도 러시아에 관심이 있었지만 실질적으로 문화를 접할 수 있는 기회는 많지 않았다"며" 캠프를 통해 러시아에 대해 배울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