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계룡시 정신과적 응급상황 협력체제 구축

2019-05-27기사 편집 2019-05-27 10:17:22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계룡]계룡시보건소는 정신응급사고 발생에 대한 효과적 대응 및 사회안전망구축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했다고 27일 밝혔다.

보건소는 경찰서, 소방서, 국립공주병원 등 유관기관과 유기적 협력을 위한 정신응급협의체를 구성하고 6월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협의체는 응급상황 시 신고, 현장대응, 이송 등 각 단계별 안전 보장 및 신속한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분기별 1회 이상 정기적 회의를 통해 정신응급 대응 현황을 점검하고 문제점을 공유, 개선방안을 논의한다.

특히 자해·타해의 위험이 있는 정신질환자의 정신과적 응급상황시 유기적인 협조체계로 치료에 적합한 의료서비스를 신속하게 제공해 적절한 응급대응과 지속치료를 유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협의체를 통해 정신응급상황에 신속하고 체계적으로 대응해 정신질환범죄를 예방하고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