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홍성군, 서부면 궁리 보호수에 피뢰침 설치

2019-05-27기사 편집 2019-05-27 10:17:07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전설과 역사를 간직한 350살 소나무, 낙뢰 방지

첨부사진1홍성군 서부면 궁리의 수령 350년 소나무. 사진=홍성군 제공

[홍성]홍성군 서부면 궁리에 자리한 수령 350년 보호수에 피뢰침이 설치됐다.

홍성군은 전설과 역사를 간직한 서부면 궁리의 보호수인 소나무 주변에 낙뢰에 의한 고사를 막기 위한 피뢰침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이 보호수는 1994년 보호수로 지정된 소나무로, 수령 350년으로 추정되며, 높이 15m, 흉고 둘레 3.3m로 수려한 자태를 보이고 있다.

군 관계자는 "피뢰침 설치사업으로 여름철 장마와 태풍에 따른 벼락피해를 예방해 보호수의 고사 피해를 최소화 해야 한다"며 "이번 피뢰 설치공사 이후 다른 보호수에도 피뢰침을 설치해 귀중한 산림자원의 손실을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