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보령시, 승강기 사고 초기대응 능력 향상한다

2019-05-27기사 편집 2019-05-27 09:24:19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보령] 보령시는 지난 23일 보령노인종합복지관에서 시 공무원과 보령소방서, 승강기안전관리공단, 승강기 유지보수 업체, 노인 및 어린이 등 1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2019년 승강기 사고대응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고층건물이 늘어나면서 승강기 고장이나 갇힘 사고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어 이용자의 안전의식 함양은 물론, 어느 때보다 신고 및 신속한 구조 등 초기대응 능력 강화가 절실히 요구돼 추진하게 됐다.

훈련은 참가자들의 사고 대응요령과 사례교육 이수 후, 승강기가 정지돼 갇히는 상황을 연출하여 탑승객 및 구조요원이 갇힘 사고 발생 시 대응 매뉴얼에 따라 위급 상황을 극복해 나가는 실전형 훈련으로 진행됐다.

특히 재난약자인 노인 및 아이들에게 승강기에 갇히더라도 질식하거나 추락의 위험이 낮기 때문에 무리해서 탈출을 시도하지 말고 침착하게 비상벨 또는 119에 신고할 수 있는 상황을 집중적으로 훈련했다.

방대길 안전총괄과장은 "만일에 있을 승강기 갇힘 상황에 당황하지 않고 침착하게 대처하는 역량을 높이기 위해 실제 사고를 가상해 훈련을 진행했다"며 "시는 앞으로도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사고 발생 위험이 높은 분야별 안전 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의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의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