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청주시 옛 연초제조창 일원 명칭 전국 공모

2019-05-27기사 편집 2019-05-27 09:23:19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청주]청주시는 국립현대미술관 청주, 청주도시첨단문화산업단지, 동부창고, 도시재생선도사업, 공예클러스터를 아우르고 사람들에게 친근감을 주는 옛 청주연초제조창 일원의 명칭(네이밍)을 전 국민을 대상으로 공개 모집한다고 24일 밝혔다.

명칭 공모는 이날부터 6월 7일까지 진행되며, 1인 1공모를 원칙으로 독창성 있고 부르기 쉬운 어느 것이나 가능하다.

응모는 신청서를 작성해 이메일(ssangma300@korea.kr)로 접수하면 된다.

당선작은 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최우수상 1명(300만 원 상당 상품권), 우수상 1명(100만 원 상당 상품권), 장려상 2명(각 50만 원 상당 상품권)을 선정해 시상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청주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옛 청주연초제조창은 과거 국내 최대 담배공장으로 청주 동부경제의 핵심 산업시설이었다.

현재는 청주공예비엔날레 행사 장소로, 청주도시첨단문화산업단지, 동부창고 문화예술플랫폼, 국립현대미술관 청주가 자리잡고 있다.

또 경제기반형 도시재생 선도사업 및 공예클러스터가 조성되고 있는 청주의 문화중심지로 거듭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수준 높은 문화를 향유할 수 있도록 옛 청주연초제조창 일대를 중부권 최고의 문화 메카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