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에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 개소

2019-05-26기사 편집 2019-05-26 09:59:27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청주]충북도는 24일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에 남성 독거노인의 일상생활 자립 및 건강한 노년생활 지원을 위한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도내에는 충북도 노인종합복지관과 충주시 노인복지관에 이에 총 3곳에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가 설치됐다.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는 저소득 남성 독거노인의 자립지원을 위해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이 요리교실, 교육실 등의 전용공간 리모델링을 지원하고 매년 프로그램 운영비를 전액 제공하는 사업이다.

2018년 12월말 기준 충북의 독거노인 수는 7만 5324명으로 26만 노인인구 대비 28.8%를 차지하고 있다. 이 중 가족이나 이웃과의 교류가 적고 일상생활 자립이 어려운 남성 독거노인을 위한 프로그램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충북도는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를 통해 남성 독거노인을 위한 체계적인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신강섭 도 보건복지국장은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의 여러 프로그램이 남성 독거 어르신들이 사회와 소통하고 자립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가 도내 전 시군에 설치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