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 1회용 비닐봉투 사용억제 위해 힘 모은다

2019-05-23기사 편집 2019-05-23 13:09:16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세종시가 1회용 비닐봉투 사용억제를 위해 힘을 모은다.

시는 23일 시청 환경녹지국 대회의실에서 관내 대표 대형마트 이마트, 홈플러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곽점홍 시 환경녹지국장과 이민우 ㈜이마트 세종점장, 황윤식 홈플러스㈜ 세종점장 등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시와 대형마트는 △1회용 비닐봉투 사용억제 홍보 캠페인 △환경사랑바구니(장바구니·재사용 봉투) 보급·활성화 △과대포장·1회용 비닐봉투 사용금지 정책에 상호 협력하게 된다.

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시민 가까이 다가가는 홍보가 이뤄질 뿐만 아니라, 마트 현장에서 1회용 비닐봉투 사용억제 효과가 직접적으로 발생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날 협약식에는 JCI·YMCA·세종환경교육센터 등이 참여해 향후 시의 1회용 비닐봉투 사용억제 정책에 적극 협력해나갈 것을 약속했다.

곽점홍 환경녹지국장은 "시민에게 가장 근접한 생활공간인 대형마트의 협력을 통해 1회용 비닐봉투 사용억제 정책이 빠른 시일 내에 정착될 것"이라며 "과대포장 및 1회용 비닐봉투 사용금지에 대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동참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조남형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남형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