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인재육성재단 5개월 만에 1년치 기금 마련

2019-05-21기사 편집 2019-05-21 14:52:25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제천]제천시인재육성재단이 5개월 만에 1년치 기금을 마련했다.

21일 재단에 따르면 연 평균 기탁액에 육박하는 1억 2500만 원의 기금을 조성하며 장학사업을 순조롭게 추진 중이다.

재단은 1992년 재단법인제천시장학회로 출범한 이래 2008년 전 제천시민이 참여하는 명실상부한 재단으로 발돋움했으며, 2010년엔 장학기금 100억 원을 조성하는 등 다양한 지역인재육성 사업을 진행해 왔다.

재단은 기부 활성화를 위해 최근 5년간 지속적인 기부 및 각종 시상금을 쾌척한 공무원 5명을 발굴해 올해 2월에 표창장을 수여했으며, 공직자들에게 기부액에 대한 연말정산시 세액공제 혜택을 안내하는 등 지역 소액 기부문화 확산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또 젊은시절 시기를 놓쳐 뒤늦게 공부하는 만학도를 비롯해 다문화가족 청소년을 위한 기숙형 법인학교인 한국폴리텍 다솜학교 등에도 배움의 문을 열어주는 등 폭넓고 다양한 장학사업도 펼쳐나갈 예정이다.

한편 재단은 민간 출범 후 처음 맞는 5월에 지역 학생 총 536명에게 약 5억 9000만 원의 장학금을 지급했으며, 하반기 중에는 사회 각계각층의 시민 40명으로 구성된 발전협의회를 통해 장학기금의 안정적 확보 및 운용을 도모할 계획이다.

재단 관계자는 "올해 장학금을 기탁하신 모든 분들께 무한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지역 발전의 원동력으로 성장할 제천의 청소년들이 큰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상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