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충남도의회, 노인돌봄서비스 종사자 처우개선 등 조례안 입법예고

2019-05-20기사 편집 2019-05-20 14:42:32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김연 의원(천안7, 민주)

충남도의회는 김연(천안7) 의원이 대표 발의한 '충청남도 노인돌봄기본서비스 종사자 처우개선 등에 관한 조례안'을 입법예고 했다.

현재 국가와 지방자치단체는 독거노인에 대한 생활실태 및 복지욕구 파악, 정기적인 안전 확인, 보건·복지서비스 연계 및 조정, 생활교육 등을 통해 독거노인에 대한 종합적인 사회안전망 구축을 위해 노인돌봄기본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그러나 노인돌봄기본서비스 종사자들의 보수나 복지 실태를 살펴보면 임시적이고 최저임금에 가까운 보수를 받는 등 불안정적인 경우가 많아 개선이 필요한 상황이다.

해당 조례안은 생활관리사 등에 대한 처우개선과 지위향상을 위한 노력, 생활관리사 등의 처우개선 및 복지증진을 위한 지원 사업, 생활관리사 등에 대한 지원 등의 내용이 담겼다.

김연 의원은 "현장에서 직접 만나본 노인돌봄기본서비스 종사자들의 근무환경, 임금 등 문제는 열악한 수준"이라며 "생활관리사 등의 처우문제 개선은 이용자 측면에서도 더 좋은 서비스를 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 조례안은 오는 6월 10일부터 열리는 제312회 정례회에서 심의될 예정이다.김정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정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