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옥천지역고등학생들을 위한 꿈을 향한 메시지 전달

2019-05-20기사 편집 2019-05-20 10:15:45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지난 15일 옥천청산고등학교에서 김영철 개그맨 강연모습. 사진=옥천청산고등학교 제공

[옥천]옥천군은 많은 사람들의 멘토로서 좋은 강연활동을 펼치고 있는 가수 션과 개그맨 김영철을 초청해 지역내 고등학생 대상으로 꿈의 상자콘서트를 열어 눈길을 끈다.

20일 군에 따르면 지역내 고등학생들에게 미래와 꿈을 향해 도전하는 삶의 롤 모델을 제시하고 진정한 나를 찾아 자기 주도적인 삶을 설계해 나갈 수 있도록 3회에 걸쳐 강연을 마련했다.

지난 10일 옥천고등학교강당에서는 기부천사로 불리는 가수 션이 나서 '지금은 선물이다'라는 내용을 주제로 강연을 펼쳤다.

션은 가족과 함께 국내외 많은 사람들을 위해 펼쳐온 그간의 기부 활동을 소개하며 "우리가 갖고 있는 삶의 무게에 억눌려 사랑이라는 단어를 모르고 살고 있다"며 "자주 사용하지 않아서 모르고 살아갈 뿐, 지금이라도 내 주변 사람들에게 '사랑해, 축복해'라고 말하며 주위를 둘러봤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지난 15일 청산고등학교에는 개그맨 김영철이 참석해 유머러스하고 재치있는 말솜씨로 '당신은 뭐가 되고 싶으세요'라는 주제의 강연을 했다.

김씨는 "내가 잘하는 것을 찾아 끊임없이 연구하고 나 자신만의 꿈을 찾아라"라며 "나 자신을 사랑 하는 마음과 함께 모든 준비를 해놓으면 반드시 그 기회가 찾아와 꿈을 이룰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21일 옥천관성회관에서는 충북산업과학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김영철 개그맨의 마지막 강연이 열린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