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 안내면 오덕 1리 농산물공동재배로 어르신소일거리 소득화

2019-05-20기사 편집 2019-05-20 10:15:39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옥천]옥천군은 농촌어르신들의 활기찬 노년생활을 도우며 농촌만들기에 앞장서고 있다.

20일 군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농촌어르신들의 솜씨, 노하우 등을 활용한 농촌어르신복지실천시범사업을 통해 어르신들의 소일거리 소득활동을 지원하고 생산적 여가활동을 돕고있다.

특히 지난해는 동이면 금암 1리와 안내면 서대리에서 밤호박, 나물류 공동재배와 그릇에 색칠하기 등 공동체 활동 프로그램을 진행해 어르신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사업 2년차인 올해는 사업비 5000만원을 들여 안내면 오덕 1리에서 마을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마을고유 특성을 살려 농촌어르신들이 마을주민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소일거리인 단호 박 등을 공동재배하고, 고사리와 가지 등을 건조해 지역축제 등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군에서는 공동작업장 시설마련과 저온저장고, 농산물 건조기 등을 구입 지원한다.

공동체 활동으로는 지난 7일 마을 어르신 40명이 제천 한방자연치유센터를 방문해 생활 한방건강관리법 강의, 경혈진단, 자연치유운동 등 힐링 시간을 가졌다. 이달 중 생활원예 프로그램과 목공예교육 등을 추가 진행할 예정이다.

진석원 오덕 1리 마을이장은 "이번 사업에 대한 오덕 1리 마을 어르신들의 기대감이 높다"며 "어르신들의 소외감을 덜어내고 자긍심을 고취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마을 이장으로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명자 생활자원담당 팀장은 "고령농업의 특성에 맞춘 소일거리 사업으로 어르신들의 자긍심과 존재감을 키우는데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어르신들의 열정 넘치는 여가생활을 돕겠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