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홍산마늘에서 기능성 계란, 홍성한우 육포까지

2019-05-20기사 편집 2019-05-20 10:11:56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홍성군, 농축산 신제품·가공품 잇따라 개발

첨부사진1홍성군이 개발한 클로렐라 딸기. 사진=홍성군 제공

[홍성]'홍산마늘에서 클로렐라 딸기, 기능성 계란, 홍성한우 육포까지….'

홍성군이 농가의 소득을 올릴 수 있는 대체 농축산 가공품 개발에 잇따라 성공해 주목을 받고 있다.

군에 따르면 홍성지역 농가들이 신기술을 접목해 새로운 농산물을 재배하고 축산물을 가공해 신제품을 출시해 농가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있다.

우선 군은 전국 최초로 농촌진흥청 신품종 보급사업의 일환인 홍산마늘 시범재배에 성공한 후 현재 전국 최대 재배 규모인 100여 농가 8㏊ 가량의 면적으로 확대 보급하고 있다.

군은 홍산 마늘이 한지와 난지 모든 지역에서 재배가 가능하고 그 수량성도 기존 재래종보다 우수해 생산자 및 소비자로부터 큰 이목을 끌고 있어 농가의 소득창출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군은 '클로렐라 농법'의 작물 적용에 연이어 성공하며 친환경 농법의 선구지로서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홍성군이 전국 최초로 선보인 클로렐라는 광합성을 하는 녹조류로 이산화탄소, 물, 빛, 미량원소만 있으면 무한으로 번식할 수 있다. 또한 단백질과 미네랄, 비타민 등 식물이 필요한 각종 영양소가 풍부해 친환경농업에 곧바로 적용할 수 있다.

군은 현재 산란계에 친환경 유기농 자재인 클로렐라 급여를 통해 차별화된 기능성 계란인 클로렐란 상품을 개발했으며 딸기, 감자, 과수 등에도 연이어 클로렐라 농법을 성공시켰다.

클로렐라 농법이 웰빙을 중시하는 소비자 기호에 맞다고 보고 전 농산품을 대상으로 클로렐라를 확대 보급할 계획이다.

또한 홍성한우 브랜드 참여 농가 지정 가공장을 통해 홍성 특산물인 한우를 이용한 홍성한우 육포를 출시했다.

홍성한우 육포는 앞으로 전국 농협하나로마트를 통해 유통될 예정이며, 앞다리살, 사태, 우둔 등 지방이 적고 단백질 함유량이 높은 살코기 부위를 활용해 그 맛을 한층 더 한 것이 특징이다.

군은 앞으로 전문유통업체와의 연계를 통한 홍성한우 가공품 개발 및 확대를 위해 홍성한우 가공상품 개발을 추진하고 있으며, 육포, 장조림, 불고기 등으로 가공품 개발범위를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농가 소득창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신제품 및 신기술을 출시하고 이를 확대보급하기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