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대전 유성보건소, 금연구역 흡연행위 집중 단속

2019-05-19기사 편집 2019-05-19 11:22:20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대전 유성보건소는 26일까지 지역 공중이용이설에서 금연 합동 지도단속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단속은 공무원, 금연지도원으로 구성된 3개조 11명의 단속반원이 금연구역 800곳에서 금연구역 시설기준 준수 여부, 흡연실 설치기준 준수 여부, 금연구역 내 흡연행위 등을 점검한다.

지난 3월 계도가 끝난 어린이집·유치원 시설 경계 10m 금연구역지정 조기 정착을 위한 홍보활동도 벌인다.

단속 중 경미한 위반사항은 현장에서 시정조치하고 고의성이 높고 반복 지적된 사항에 대해서는 1차 170만 원, 2차 330만 원, 3차 50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금연구역 내 흡연행위 적발 시에는 10만 원의 과태료 처분이 이뤄진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