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민주당 대전시당, "5·18 모르쇠 일관하는 한국당 뻔뻔"

2019-05-16기사 편집 2019-05-16 17:03:05

대전일보 > 정치 > 지역정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이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광주 5·18 기념식 참석 강행 방침을 비난하고 나섰다.

민주당 대전시당은 "5·18은 진실이 제대로 규명되지 않은 채 아직도 우리에게 숙제로 남아 있는 아픔"이라며 "한국당은 진상규명은 커녕 망언을 내뱉는 것도 모자라 자신들이 내팽개친 '민생'을 정부여당이 파탄 냈다며 전국을 누비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한국당이 황교안 대표의 광주 5·18 기념식 참석을 강행하겠다는 분위기"라며 "도대체 한국당의 저의는 무엇이며 그 무슨 뻔뻔함인가"고 비난했다. 민주당 대전시당은 또 "한국당은 선동과 왜곡, 막말, 떼쓰기 정치를 즉각 중단하고 본래 자신의 자리로 하루 빨리 돌아가는 것이 제1야당으로서의 본분을 지키고 들끓는 민심을 달래는 유일한 길"이라고 강조했다.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