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 4월 실업률 1.8%…전국 최저치

2019-05-16기사 편집 2019-05-16 11:59:40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세종시 4월 실업률이 1.8%로 전달에 이어 전국 최저치를 기록했다.

15일 통계청의 '4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세종 지역의 4월 기준 15-64세 고용률은 지난달보다 0.2% 포인트 상승한 66.0%로 특·광역시에서는 인천 다음으로 높은 수준을 유지했다.

같은 기간 세종 지역 실업률은 1.8%로 0.2% 포인트 감소해 두 달 연속 전국에서 가장 낮은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전년동월과 비교해서는 고용률이 0.9% 포인트 상승하고, 실업률은 0.1% 포인트 하락해 더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공공·민간부문 시책이 실효를 거두면서 고용지표가 꾸준히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다양한 맞춤형 일자리 지원서비스 제공으로 새로운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하고 있는 구인구직 만남의 날 행사를 상시 추진하고, 새롬종합복지센터 등지에서 기업체 두 곳을 대상으로 채용행사를 실시할 방침이다.

이현구 세종시 일자리정책과장은 "시민에게 희망을 주는 좋은 일자리를 많이 만들고 고용이 유지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조수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수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